인강어학시험커리어캠퍼스사전학점은행교원연수원잉글루 My서비스    로그인login
 
 
Walmart turns to robots and apps in stores
월마트, 매장을 로봇과 앱에 맡기기 시작해
 
2019-01-01 조회수:2512
뉴스본문 기초퀴즈 토론하기
**** Background ****
세계 최대 소매업체인 월마트(Walmart)가 인공지능을 장착한 로봇을 매장에 배치할 계획이다. 이 회사는 2019년 1월까지 로봇 360대를 미국 내 매장에 배치해 청소와 재고 관리에 활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회사는 반복적인 작업을 자동화할 계획인데, 기능에 따라 세 가지 로봇을 활용할 계획이다. 먼저 청소 로봇의 경우, 아랫부분에는 청소 장비가 장착돼 있어 매장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며 바닥을 닦게 된다. 최초 사용시, 사람이 청소 로봇에 탑승해 청소 구간을 돌면 자동으로 지도가 만들어지고 그 이후에는 자율적으로 청소 구간을 이동하면서 작업을 하게 된다. 선반 스캐닝 로봇은 매장을 돌아다니며 상품의 수량을 확인하고, 가격이 잘못 기재된 제품을 찾아내 매장 매니저에게 실시간으로 정보를 제공한다. 마지막으로 배송트럭에서 물품 상자를 내리는 로봇이 있다. 그 외에도 앞으로 다양한 로봇을 계속 개발할 계획이라고 한다.

로봇을 공급하는 브레인 코프는 2009년 설립되었고 소프트뱅크, 퀄컴 등에서 대규모 투자 자금을 유치한 기업이다. 월마트는 브레인 코프와 공동으로 새로운 유형의 로봇을 개발할 계획이다. 이 회사는 로봇이 하게 될 일을 맡고 있는 기존 근로자들이 향후 어떻게 될지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은 채, 로봇이 현재는 기존 작업자의 보조 역할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

New York (CNN Business) - Walmart has tested out other robots and tech to automate tasks (월마트는 다른 로봇과 기술을 이용해 작업을 자동화하는 테스트를 진행했다), such as unloading boxes from delivery trucks, checking items on the shelves (선반에 있는 물품들을 확인하는 것), changing price labels on products, and selecting items for online grocery.

"One of our focus areas has been on bots," CFO Brett Biggs told investors at an October gathering.

Walmart is running an experiment at 50 stores with "Auto-S," a shelf-scanning robot that travels around aisles and identifies which items are low or out of stock (복도들을 돌아다니며 수량이 얼마 남지 않거나 재고가 남지 않은 물품을 확인한다), or where prices are wrong and labels missing (가격이 잘못 되어 있거나 가격표가 없다). That information is important to help squeeze out sales (매출을 짜내다).

It's experimenting with a bot in around 500 stores that unloads boxes off delivery trucks (배송 트럭에서 상자들을 내리다) and automatically scans and sorts the items by department. Walmart said the unloader saves time and helps reduce worker turnover in the labor-intensive back areas of the store (노동집약적인 매장 뒤쪽에서).

Down the road, Walmart sees all three robots communicating with each other to get products to the shelves more quickly and ensure they're fully stocked.

In Salem, New Hampshire, Walmart is piloting "Alphabot," a mobile cart that gathers refrigerated and frozen items from storage to speed up grocery pickup orders (식료품 픽업 속도를 높이기 위해 창고에서 냉장 또는 냉동 물품을 수거하는 움직이는 카트). In Sherman, Texas, it's testing an ATM-like machine that automatically dispenses fresh grocery pickup orders (신선한 식료품 배달 주문 내용을 자동적으로 내 놓는 현금지급기와 같은 기계).

"There are all these activities -- mopping, checking inventory, unpacking trucks -- that are not sexy, but are required (그것은 매력적이지 않지만 필요하다)," said Oliver Chen, who covers retail at Cowen. "If you can utilize technology to make that happen, you can free up labor to do other things (다른 일을 할 수 있도록 노동력을 덜어줄 수 있다)."

Although Walmart maintains that the bots serve as assistants to workers (작업자의 보조 수단으로 사용하다) and allow them to engage more with customers on the sales floor, labor advocates worry that automating manual tasks will lead to job losses (단순 작업의 자동화는 실직의 원인이 될 것이다).

"There will be have and have-nots that can afford the robotization of retail," Chen added.

Amazon bought Kiva systems to automate its warehouses (아마존은 물류창고 자동화를 위해 Kiva 시스템을 구입했다), but Walmart has a more difficult task of trying to figure out how to deploy robots in stores.

Dotcom Store, a new app for workers, will help the company keep shoppers from heading to Amazon (쇼핑객들이 아마존으로 가는 것을 막다) when they can't find something on Walmart's shelves.

The new app, available in nearly all of Walmart's stores, allows workers to order items online for customers if they're out of stock. Customers can pay with cash, check, or credit and get the product shipped to their homes or for in-store pickup.

"Dotcom Store offers customers even more assortment options than what's on our physical shelves," Tom Ward, Walmart's senior vice president of digital and central operations, said in a statement this week.

The app adds to two other programs Walmart has rolled out recently: detailed mobile store maps for customers to locate items on the shelves, and "Check Out with Me," which allows workers to ring up customers on the spot while they're shopping.

Walmart is trying to reduce customer pain points in stores (월마트는 매장에서 고객들의 고충을 줄이려 하고 있다), such as waiting in long lines or trouble finding an item (긴 줄에 기다리거나 물품을 찾는 데 어려움을 겪는 것), Chen said.

He warned, however, that retailers like Walmart should proceed with caution when launching new tech in stores. "You don't want to mess up the experience for the 95% of people who aren't interested in this yet and cause friction for the bulk of your revenue (아직 이것에 관심이 없는 95퍼센트의 사람들의 쇼핑 경험을 엉망으로 만들고, 수익의 많은 부분에서 갈등을 생기게 하다)."
1. What does ‘Auto-S’ robot mainly do at Walmart stores?
      
정답:  It travels around aisles and identifies which items are low or out of stock.

2. What is Alphabot?

      
정답:  It is a mobile cart that gathers refrigerated and frozen items from storage.

3. Is Walmart currently using various robots to replace the existing workers?

      
정답:  No, the company maintains that the robots serve as assistants to workers.

4. What is the main purpose of using Dotcom Store?

      
정답:  It is to keep shoppers from heading to Amazon.


Robots equipped with artificial intelligence (AI) are everywhere; driverless cars, drones delivering packages and chatbots taking our fast food orders. Some call this trend as the next industrial revolution. However, others feel that the fear of robots replacing humans in the workplace is real. Will robots take your job? Or will new jobs replace the ones that are lost?

무인 자동차, 소포를 운반하는 드론, 패스트푸드의 주문을 받는 채팅봇 등 인공지능(AI)을 장착한 로봇은 어디에나 있다. 일부 사람들은 이 추세를 차세대 산업혁명이라고 부른다. 하지만 다른 사람들은 직장에서 로봇이 인간을 대체하는 것이 현실이 되고 있다고 두려움을 느낀다. 로봇들이 당신의 일자리를 빼앗아 갈 것 같은가? 아니면 없어진 일자리를 대체할 새로운 일이 생겨날 것 같은가?
 
 
 
 

ⓒ 2014 Cable News Network. Turner Broadcasting System, Inc. All Rights Reserved.